인터파크투어, 인공지능(AI) 기반 자유여행 플랫폼 출시
상태바
인터파크투어, 인공지능(AI) 기반 자유여행 플랫폼 출시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06.21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하는 도시를 선택하면 계획 중인 일정을 입력할 수 있는 캘린더(달력) 화면으로 이동한다. 만약 2개 이상의 '멀티 도시' 여행을 계획 중일 경우, 처음부터 2개 이상의 도시를 고르거나 1개 도시 일정 입력 후 추가를 원하는 도시 및 일정을 같은 순서로 입력하면 된다. 즉, AI 기능이 최적의 알고리즘 조합해 항공편과 숙박, 그리고 여행 날짜별 추천 일정을 세부 여행 동선이 표시한 지도와 함께 보여준다.
인터파크투어의 자유여행 플랫폼 이미지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인터파크투어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트렌드 변화에 맞춰, 인공지능(AI) 기능 기반 자유여행 플랫폼인 '여행계획'(가칭)을 시범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여행계획'은 고객이 원하는 형태의 자유여행 전 일정을 한번에 상세하게 자동 제공하고, 관련 상품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게 돕는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인터파크투어 앱 첫 화면 상단의 '여행계획' 탭에 위치했다. 해당 탭에 들어가면 여행을 가고 싶은 도시명을 입력하는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원하는 도시를 선택하면 계획 중인 일정을 입력할 수 있는 캘린더(달력) 화면으로 이동한다. 만약 2개 이상의 '멀티 도시' 여행을 계획 중일 경우, 처음부터 2개 이상의 도시를 고르거나 1개 도시 일정 입력 후 추가를 원하는 도시 및 일정을 같은 순서로 입력하면 된다. 즉, AI 기능이 최적의 알고리즘 조합해 항공편과 숙박, 그리고 여행 날짜별 추천 일정을 세부 여행 동선이 표시한 지도와 함께 보여준다.

여행계획에 따른 예상비용은 우측 탭을 클릭 시 바로 확인할 수 있게 제공하며, 총 예상 금액을 일괄 보여주는 한편, 항공·호텔·액티비티 등 관련 추천 상품은 각각 별도로 결제할 수 있게 구성했다. 추후 통합예약과 장바구니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여행계획 AI 기능이 만들어준 일정에서, 여행지 순서나 항목 등의 구성을 원하는 대로 손쉽게 편집 및 변경할 수 있고, 관련 상품을 구매하지 않아도 일정만 저장해 두었다가 언제든지 열람해 재편집할 수 있다.

더불어 해당 서비스는 현재 231개 도시 일정을 안내하며, 약 10만개에 달하는 현재 관광지와 맛집에 가는 소요시간 및 이동시간도 알려준다. 항공권, 호텔, 액티비티 등 여행상품의 실시간 가격 및 재고 여부까지 반영한다.

또한 도시와 일정을 입력하기 전·후로 여행 인원 및 객실 수와 같은 기본 정보는 물론, 항공 좌석 등급, 경유 여부, 여행 스타일 등을 입력할 수 있게 했다.

이번 서비스는 우선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순차적으로 PC 버전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안재호 인터파크투어 서비스기획본부장은 "트래블 버블, 백신 접종 등으로 해외여행이 조심스럽게 재개될 것으로 예상되는 하반기 내에 다양한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라며 "물론 시범 운영 상태에서도 고객들이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관련 데이터가 누적되며 인공지능 기반의 머신러닝 학습효과에 따라 자동으로 고도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