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DJ적자' 장성민과 오찬 "힘 합쳐 원팀 이룰 것"
상태바
윤석열, 'DJ적자' 장성민과 오찬 "힘 합쳐 원팀 이룰 것"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10.09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 출신인 장 이사장은 2000년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16대 국회의원을 지내며 옛 동교동계 핵심으로 불린다. 그는 김대중(DJ) 정부에서 초대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을 지내는 등 김 전 대통령의 정치적 적자로 잘 알려져 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장성민 세계와동북아평호포럼 이사장과 오찬을 함께 했다. (윤 전 총장 페이스북) © 뉴스1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9일 당 대선 경선 후보였던 장성민 세계와동북아평화포럼 이사장과 오찬을 함께 하며 세 규합에 나섰다.

윤 전 총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장 이사장을 비롯해 경쟁했던 후보들과 힘을 합쳐 원팀으로 이뤄나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전 총장은 "대장동 게이트로 대표되는 공권력의 부패와 비리, 흔들리는 민주주의, 실물 경제의 어려움, 특히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한 서민경제 위기에 대한 걱정을 많이 할 수밖에 없었다"며 "부패로 얼룩진 대한민국을 다시 깨끗한 상식과 공정의 국가로 탈바꿈시키기 위해서는 모두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전 총장은 "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2030세대는 부패한 특권 앞에서 분노하고 있다"며 "누구와도 머리를 맞대며 청년들이 바라는 공정국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호남 출신인 장 이사장은 2000년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16대 국회의원을 지내며 옛 동교동계 핵심으로 불린다. 그는 김대중(DJ) 정부에서 초대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을 지내는 등 김 전 대통령의 정치적 적자로 잘 알려져 있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