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지난주 전세계 신규 확진자 1500만명 넘어…역대 최다"
상태바
WHO "지난주 전세계 신규 확진자 1500만명 넘어…역대 최다"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2.01.12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별 확진자 수 증가 추이는 미국이 전주 대비 73% 증가한 461만359명으로 가장 많았다. 또한 프랑스가 159만7203명으로 46%, 영국이 121만7258명으로 10% 증가했다. 그뒤를 이탈리아(101만4358명·57% 증가), 인도(63만8872명·524%증가) 등이 이었다.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지난주 전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500만명을 넘어서며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염성이 강한 새 변이 오미크론이 지배종이 되면서 확진자수가 급증하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 주간 통계에 따르면 지난 3∼9일 사이 보고된 전 세계 신규 확진자 수는 1515만4666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주 대비 55%나 증가한 수치다. 이 기간 아프리카를 제외한 모든 대륙에서 확진자 수가 증가했다.

국가별 확진자 수 증가 추이는 미국이 전주 대비 73% 증가한 461만359명으로 가장 많았다. 또한 프랑스가 159만7203명으로 46%, 영국이 121만7258명으로 10% 증가했다. 그뒤를 이탈리아(101만4358명·57% 증가), 인도(63만8872명·524%증가) 등이 이었다.

WHO는 신규 확진자들의 59%가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새 변이가 지배종이 됐다고 정의했다. 이어 오미크론 변이는 기존 변이보다 전염력이 2배 더 강하다고 설명했다.

신규 확진자 수와 달리 코로나19 관련 사망자 수는 같은 기간 4만3461명으로 전주보다 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오미크론 변이가 처음 보고된 남아프리카를 중심으로 아프리카 대륙에서는 전주 대비 신규 확진자 수가 줄어들었다. 다만 아프리카 내 코로나19 관련 사망자 수는 전주 대비 84%나 증가했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