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심 전 교수 "디스크 수술 등 필요" 다시 형집행정지 신청
상태바
정경심 전 교수 "디스크 수술 등 필요" 다시 형집행정지 신청
  • 노컷뉴스
  • 승인 2022.09.12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박종민 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박종민 기자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로 징역형을 살고 있는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검찰에 다시 형집행정지를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정 전 교수 측은 지난 8일 서울중앙지검에 형집행정지 신청서를 제출했다.
정 전 교수측은 앞서 병치료 등을 이유로 형집행정지를 신청했지만 검찰은 지난달 18일 불허했다.

정 전 교수 측은 당시 "디스크 파열 및 협착, 하지마비에 대한 신속한 수술 등이 필요하다"며 형집행정지 신청 이유를 설명했다.

검찰은 정 전 교수 측의 재신청이 접수됨에 따라 다시 절차를 거쳐 형집행정지 여부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김중호 기자 gabobo@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Like Us on Facebook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